2011년 어린이부문 수상작

윤리적 소비 자유분야 그림 부문

일하는 동안 우리는 마십니다
(함승원
)


이 한 장의 그림 속에서 무엇을 느끼셨나요? 저개발국가 어린이들이 커피농장에서 착취에 가까운 노동을 하고 있는 동안, 우리들은 그런 사실은 아는지 모르는지 하하호호 웃으며 커피 한 잔을 즐기고 있습니다. '일하는 동안 우리는 마십니다'라는 한 줄의 문구와 그림으로 공정무역의 필요성을 단적으로 표현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사회적경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