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어린이부문 수상작

윤리적 소비 자유분야 수기 부문

민달이네 가게
(김민정
)


제 가게 이름은 `민달이네‘ 예요.

아이쿱김해생협에서 어린이 경제장터를 해요
아나바다 장터를 해요
아껴쓰고 나눠쓰고 바꿔쓰고 다시쓰고 라는 뜻이예요
언니랑 제가 어릴때 읽었던 책을 팔았어요

가게 이름을 정하라고 해서 제 별명인 민달이네 라고 지었어요.

처음에는 부끄러워서 말도 못했지만
어른들이 얼마야? 라고 자꾸 물으셔서 말하게 되었어요

책을 팔아서 제가 필요한것도 사고 나머지 돈은 공정무역기부금에 기부했어요
다른나라 돈이없어서 공부못하는 친구들을 도와주는 거라고 언니가 가르쳐 주었어요

장터가 끝나고 기부금을 드리니까
유기농설탕으로만든 솜사탕을 선물로 주셨어요
우리언니가 선생님을 도와드렸어요
설탕이 공정무역설탕이라고 설명해주셨어요

Posted by 사회적경제